펜스 부통령 2020년 대선 출마설 부인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오는 2020년 공화당 대선후보 경합에 나설 것이라는 언론 보도를 부인했습니다.

뉴욕 타임스는 어제 펜스 부통령을 비롯한 몇몇 공화당 인사들이 오는 2020년 대선 때 트럼프 대통령에게 도전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펜스 부통령은 이에 대해 “수치스럽고 역겨운 보도”라고 반박했습니다.

백악관 역시 성명을 통해 뉴욕타임스 보도를 비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