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성차별 주장한 직원 해고

구글이 한 남자 직원을 “하이테크 업계의 남녀 불균형에는 생물학적 이유가 있다”는 내용의 내부 메모를 작성했다는 이유로 해고했습니다.

해고된 제임스 다모어는 그 같은 메모를 돌리지 말라는 회사측 지시에 반발해 연방 노동중재 위원회에 구글 경영진을 고발했다가 그에 대한 보복으로 해고됐다고 주장했습니다.

구글의 선다 피차이 CEO는 어제 내부 메모를 통해 다모어의 메모가 회사 윤리규정을 위반하고 직장내 성차별을 조장하고 있기 때문에 해고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