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C 버클리 전체 학생 교직원 대상 성희롱 여론조사

교내 성폭력 방지에 소홀하다는 비난을 받아 온 UC 버클리가 전체 학생 및 교직원 5만6천명을 대상으로 성희롱 여론조사를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대학당국은 교내 성희롱 방지를 위해 학생들과 교수 그리고 직원 등 의견을 새로 만들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여론조사를 실시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외부기관에 의뢰해 시행되는 이번 여론조사는 월요일인 22일부터 전체 학생들과 교직원들을 대상으로 응답자 신원 비공개를 원칙으로 이루어질 것이라고 합니다. UC 버클리는 최근 수년 교내 성희롱과 성폭력에 침묵하고 방지 노력을 게을리 하고 있다는 비난을 받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