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정부 트럼프 관세 부과에 보복 조치 시사

중국정부가 오늘 미국의 트럼프 대통령이 예고했던 대로 600억달러 상당의 중국산 상품에 관세를 부과한다면 중국도 자국의 이익과 권리를 지키기 위해 모든 필요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트럼프는 중국이 환율 조작 등을 통해 불공정 무역을 하고 있고 미국의 지적 자선을 훔쳐가고 있다고 비난하면서 작년 중국의 대미 수출 물량의 10% 해당하는 600억달러 상당의 중국산 상품에 대해 관세를 부과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중국 외교부 화 춘잉 대변인은 오늘 “중국은 무역전쟁을 하기를 원하고 있지 않지만 도전을 방관하고 있지 만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국이 중국산 상품에 관세를 부과한다면 중국은 미국산 곡물과 보잉 항공시 등에 대해 관세를 부과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편 중국 관영 글로벌 타임스는 무역전쟁이 발발하면 미국보다 중국이 더 타격을 입을 것이라는 미국의 주장은 건방지고 우매한 생각이라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