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롤스 로이스 등 220만대 해킹 방지책 찾아

BMW사가 오늘 BMW, 미니, 롤스 로이스 등 원격조정이 가능한 220만대의 차량이 해킹 위협에 놓여 있었으나 최근 해킹 방지책을 찾았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들 차량은 차내에 SIM 카드가 탑재된 소위 커넥티드드라이브 옵션이 장착된 고급 차량들로 해커들의 공격에 취약한 상태에 있었다고 합니다. 지난 2010년 3월부터 작년 12월 사이에 제조된 이들 차량들은 해커들이 비단 차 도어를 열 수 있을 뿐 […]

부모 집 들어갔던 청년층 다시 독립 경향

부모 집 들어갔던 청년층 다시 독립 경향

지난 불경기 기간 생활비 절감을 위해 부모 품으로 들어갔던 청년층이 경기가 풀리면서 다시 독립을 하는 경향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연방센서스국에 따르면 지난 2014년 미국 가구수가 170만 가구가 늘었으며 4분기에만 130만가구가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2007년부터 2013년 사이 연평균 57만 가구가 증가했던 것과 비교하면 2배 이상의 비율입니다. 새 가구는 성장한 자녀들이 부모 품에서 벗어나 분가를 할 때 늘어나게 […]

12월 소비자 지출 0.3% 감소

지난 12월 소비자 지출이 0.3% 감소했습니다. 소비자 지출은 전달인 11월에 0.5% 증가했다가 12월에는 다시 감소했습니다. 감소폭은 전문가들이 예상했던 0.2%보다 컸습니다. 개솔린 가격 하락세가 영향을 크게 미쳤으며 많은 소비자들이 연말 쇼핑을 11월에 끝낸 것도 영향이 있었던 것으로 분석됩니다. 한편 개인 소득은 2개월 연속 상승세를 보이며 전문가들이 예상했던 증가폭 0.2%를 웃도는 0.3% 증가를 기록했습니다.  

오일 노조 35년만에 파업 돌입

오일 산업 근로자들이 지난 1980년 이후 35년만에 처음으로 파업에 돌입했습니다. 미국내 200여개 정유공장과 터미널, 송유관, 화학공장 등의 종사자들이 소속된 연합 강철노조가 어제 부터 파업에 들어간 것입니다. 강철노조와 오일 회사들 사이에 체결된 노사계약은 어제 종료됐으며 양측은 지난 1월21일부터 갱신 협상을 해왔으나 합의점을 찾지 못했습니다. 오일 회사측에서는 엑슨 모빌과 셰브론 등 정유사들을 대표해 로열 더치 셸사가 협상에 […]

호텔 숙박료 작년 4.6%, 올해 5.2% 상승 전망

지난해 호텔 숙박료가 물가 상승률을 훨씬 웃도는 4.6%가 올랐으며 올해도 이보다 높은 5.2%가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숙박업계 연구회사 STR사 조사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 평균 호텔 투숙료는 1박에 115달러로 2013년보다 명목상으로는 4.6% 올랐지만 얼리 체크인 피 등 각종 수수료를 감안하면 객실 하나 당 호텔 실제 수입은 8.3%가 늘어났습니다. 객실 임대율도 2013년도 보다 3.6%포인트 늘어난 […]

포드 직원 5만명에 6900불씩 이익분배

포드 직원 5만명에 6900불씩 이익분배

포드 자동차사가 종업원 이익 분배 프로그램에 따라 자동차 노조 소속 직원 5만180여명에게 1인당 6900달러의 이익금을 지급한다고 오늘 발표했습니다. 포드는 4분기 수익이 전년도 30억달러에서 5200만달러로 감소했으며 2014년도 연간 수익도 전년도 72억달러의 절반에도 못미치는 32억달러에 그쳤습니다. 마크 필즈 CEO는 대규모 리콜에 따른 지출 증가로 2014년도 이익이 크게 감소했으나 2015년도에는 85억달러 내지 95억달러의 이익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습니다. […]

4분기 미 GDP 2.6% 성장, 기대 못미쳐

4분기 미 GDP 2.6% 성장, 기대 못미쳐

지난해 4분기 미국 GDP 성장률이 기대에 못 미치는 2.6%에 그쳤습니다.  전분기인 3분기의 5% 절반 수준이며 경제 전문가들이 예상했던 3.1%에도 크게 못 미쳤습니다. 2014년도 연간 GDP 성장률은 2.4%를 기록했습니다. 전년도인 2013년도의 2.2% 성장률 보다는 다소 높았지만 역시 기대에 못 미친 수준입니다. 상무부 오늘 발표에 따르면 4분기 소비자 지출은 비교적 만족스러운 4.3% 증가했습니다. 개솔린 가격 하락과 고용증가 […]

미국가정 70% 아직도 재정적 어려움

미국가정 70% 아직도 재정적 어려움

공식적으로는 불경기가 끝난지 오래지만 대부분의 미국 가정은 아직도 불경기의 여파에서 헤어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퓨 자선기금이 어제 발표한 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 가정의 70%가 재정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55%의 가정이 한달 생활비 조차 저축해 놓을 여력이 없다고 합니다. 지난 1979년부터 1999년 사이 미국 근로자의 평균 소득은 22%가 증가했지만 지난 10년 동안은 거의 변함이 없었기 […]

기아 리오 4도어 사망률 가장 높은 차종

기아 리오 4도어 사망률 가장 높은 차종

기아 리오 4도어가 운전자가 사망할 확률이 가장 높은 차종이라는 불명예를 안았습니다. 고속도로 안전 교통연구소가 어제 발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리오 외에도 현대 액센트 4도어가 3위, 액센트 2도어가 5위를 차지하는 등 사망률 높은 차종 5위까지에 한국차가 3개나 포함됐습니다. 이번 조사는 지난 2008년부터 2011년형 차종에 대해 실시한 것으로 리오의 경우 100만대 당 149명이 사망함으로써 1위를 차지했습니다. 2위는 […]

미국 경제구조도 양극화 현상

미국 경제구조도 양극화 현상

빈부 격차 확대에 따라 미국의 경제 구조 역시 양극화 현상을 보이고 있다고 월스트릿 저널이 지적했습니다. 연방준비제도 이사회 분석에 따르면 지난 2009년부터 2012년 사이 상위 5%의 소득계층의 소비는 12%가 증가했으나 나머지 95% 소득계층의 지출은 1%가 감소했습니다. 지난 2012년도 미국인 전체 소비 가운데 상위 5%가 차지하는 비율은 30%로 20년전인 1992년의 23%에 비해 크게 확대됐습니다. 양극화 현상에 따라 […]

페이지 1,749 의 1,757« 처음...102030...1,7471,7481,7491,7501,751...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