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 사고 휴스턴 고교생들은 디즈니 월드 뮤직 페스티벌 참가 밴드

어제 아침 앨러바마주 10번 프리웨이 선상에서 계곡에 추락한 버스는 지난 10일 플로리다주 올란도의 디즈니 월드에서 열린 뮤직 페스티벌에 참가하고 돌아가던 텍사스주 휴스턴 지역 채널뷰 하이스쿨 밴드 팀을 태우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이 사고로 버스 운전기사 해리 칼리고네가 사망했으며 30여명의 학생들이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부상자 가운데 6명은 중태라고 합니다. 학생들은 대부분 잠에 들어 있다가 사고를 당했으며 갑자기 […]

트럼프 전 선거본부장 매너포트 305년 징역형 전망

트럼프 대통령의 전 선거 본부장 폴 매너포트가 사실상의 종신형인 305년 징역형을 받게 될 수 있다고 한 연방판사가 어제 밝혔습니다. 버지니아주 동부 지역 연방지법 T S 엘리스 3세 판사는 “매너포트의 모든 혐의와 증거에 미루어 다시는 햇빛을 보기 어려운 중형을 선고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엘리스 판사는 지난주 매너포트에게 GPS 장치를 채운 채 가택연금 명령을 내리고 1천만달러의 보석금을 […]

오늘 오전 10시 전국 학생들 총기 폭력 반대 워크아웃

메인주에서 하와이주에 이르는 미 전국 도시에서 오늘 일제히 총기 폭력에 반대하는 학생들의 워크아웃 행사가 열렸습니다. 미 전국 3천여개 도시에서 초등학교로부터 대학생에 이르기까지 학생들이 들고 일어났습니다. 학생들은 로컬시간 오전 10시를 기해 플로리다주 마조리 스톤맨 더글라스 총격 희생자 17명에 대한 애도의 표시로 17분간 수업을 중단했습니다. 일부 지역에서는 가두 시위로 이어졌으며 학교 강당에 모여 총기규제를 요구하는 궐기대회를 개최하기도 […]

영국 망명 러시아 스파이 암살 시도 보복으로 러시아 외교관 23명 추방

영국 정부가 오늘 러시아가 망명 러시아 스파이 부녀를 영국 영토내에서 살해하려고 한 것에 대한 응징으로 러시아 외교관 23명을 추방했습니다. 테레사 메이 영국 총리는 이번 러시아 외교관 추방이 30여년만에 가장 큰 규모라고 밝히고 영국내 러시아 자산 동결조치도 취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추방될 러시아 외교관들은 주로 신원을 공식으로 밝히지 않고 활동하는 정보요원들로 일주일 내에 영국을 떠나야 한다고 메이 […]

북가주 고교 교사 오발로 학생 1 명 부상

어제 북가주의 시사이드 시티의 시사이드 고교에서 교사에 의한 총기 오발사고가 발생해 학생 한명이 부상했습니다. 시사이드 시티의 시의회의장이며 샌드 시티 경찰국 예비경찰관이기도 한 교사 데니스 알렉산더는 학생들에게 안전 교육을 시키는 도중 실수로 권총을 오발했습니다. 총탄은 천정에 맞고 굴절돼 17살 학생 한명이 파편에 맞았습니다. 부상 학생은 생명에 지장은 없다고 합니다. 관할 몬트레이 페닌슐라 통합 교육구는 알렉산더 교사에게 […]

항공사 승무원 선반에 넣도록 강요해 애완견 죽어

유나이티드 항공이 작은 애완견이 든 가방을 여객기 선반에 넣어두게 했다가 죽게 만든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지난 12일 휴스턴에서 뉴욕 라과르디아 공항으로 향하던 유나이티드 항공 1284편 여객기의 승무원은 승객의 애완견이 들어있는 휴대용 가방을 선반 속에 넣도록 강요했으며 3시간 뒤 여객기가 라과르디아 공항에 도착했을 때 애완견은 죽어 있었습니다. 유나이티드 항공은 애완견이 든 가방을 선반속에 넣어두게 한 것은 직원의 […]

월마트 그로서리 배달 서비스 전국 100개 지역으로 확대

월마트 그로서리 배달 서비스 전국 100개 지역으로 확대

월마트가 현재 6개 지역에서 시범 실시하고 있는 그로서리 배달제도를 연말까지 미 전국 100개 지역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어제 발표했습니다. 배달은 30달러 이상 그로서리 주문을 해야 받을 수 있으며 1건 당 9달러 95센트의 요금이 부과됩니다. 월마트가 그러서리 배달을 확대한 것은 온라인 경쟁업체 아마존을 의식했기 때문입니다. 지난해 홀푸즈를 인수한 아마존은 어스틴, 신시내티, 달라스, 버지니아 비치 등 4개 지역에서 […]

호화 식탁 카슨 장관 부부가 직접 주문

벤 카슨 연방 주택 도시개발부 장관이 논란이 됐던 3만1천달러 호화 식탁세트를 자신이 주문한 것이 아니라고 주장했지만 카슨 장관과 부인 캔디가 이를 직접 주문했었다는 사실을 입증해주는 이메일이 공개됐습니다. 카슨 장관은 사치 논란을 빚자 식탁세트 주문을 취소했다고 발표하면서 자신이 모르는 사이 담당 직원들이 주문했던 것이라고 변명했었습니다. 그러나 작년 8월 카슨의 비서가 담당 직원에게 보낸 이메일은 “장관과 부인이 […]

2월 소매 판매 3개월 연속 하락

지난 2월 미국 소매 판매가 0.1% 감소했다고 상무부가 오늘 발표했습니다. 소매 판매는 비록 작년 2월에 비해 4% 증가했지만 3개월 연속 감소세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작년 연말 공화당과 트럼프 대통령이 통과시킨 개정 세법이 소매 경기 부양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못한 것으로 보입니다. 지난 2월 자동차 판매는 0.9%, 개솔린 판매는 1.2%, 백화점 판매는 0.9%가 각각 감소했습니다.  

아이 있는 여성과 없는 여성의 임금 격차 크다

아이 있는 여성과 없는 여성의 임금 격차 크다

같은 여성 근로자 사이에서도 아이가 있는 여성과 없는 여성 간에 임금 격차가 있으며 점점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매서추세츠 대학 사회학과 조야 미스라 교수와 2명의 경제학자들이 어제 발표한 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자녀가 한명인 여성과 자녀가 없는 여성의 임금 격차는 지난 1986년부터 1995년 사이 9%에서 2006년에서 2014년 사이 15%로 커졌습니다. 자녀가 2명 있는 여성과 자녀가 없는 […]

페이지 30 의 1,741« 처음...1020...2829303132...405060...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