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경찰관이 가짜 경찰관 총격에 피살

켄터키주에서 현직 경찰관이 가짜 경찰관에게 살해됐습니다.


켄터키주 남서부 홉킨스빌 경찰국 소속 38살 필립 메참은 어제 개인 차량을 타고 가다가 차를 세운 가짜 경찰관에게 총격을 당했으며 병원으로 후송돼 치료를 받던 중 사망했습니다.

용의자 34살 제임스 디코시는 메참 경관에게 총을 쏜 후 픽업트럭을 훔쳐 도주하다가 추격한 경찰과 총격전을 벌인 끝에 체포됐으며 총상으로 입원 치료를 받던 중 오늘 새벽 사망했습니다.

홉킨스빌은 루이빌 남서쪽 170마일에 위치한 테네시주 경계 지역에 위치한 타운입니다.